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태안 어린이집교사 신종 코로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전

    태안 어린이집교사 신종 코로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

    뉴스듣기

    어린이집 무기한 휴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안내(자료사진)
    충남 태안의 어린이집 교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여섯번째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것으로 드러나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태안군에 따르면 태안지역 어린이집 교사인 A씨와 남편 B씨가 30일 6번 째 확진자와 밀접 접촉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6번 째 확진자의 딸로 설 연휴인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남편 B씨와 함께 서울의 6번 째 확진자의 집에 머문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이 사실이 알려지자 해당 어린이집은 31일부터 무기한 휴원에 들어갔으며 태안군은 31일 어린집에 대한 소독을 실시했다.

    또 해당 교사 부부는 자가격리 하도록 하고 능동감시에 들어갔다.

    해당 어린이집 교사는 연휴가 끝난 뒤 출근해 어린들과 접촉을 하고 남편도 출근해 업무를 한 것으로 알려져 자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지역으로 대량 확산되는 게 아니냐는 불안감도 커지고 있다.

    태안군은 밀접 접촉자 2명에 대해 잠복기가 끝나는 2월 10일까지 하루 2차례씩 능동감시를 진행하고 고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발현 시 즉시 검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또 관내 모든 행사를 취소 또는 연기하고 터미널 등 불특정다수가 모이는 다중공공시설에 대한 긴급방역활동에 들어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