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남교육청 정책소통 '다모임'…직속기관·교육지원청 확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경남교육청 정책소통 '다모임'…직속기관·교육지원청 확산

    뉴스듣기

    교육감, 국·과장 등 직원 260여 명 현안 공유 집중 토론

    (사진=경남교육청 제공)

    경남교육청은 지난 17일 학교 공간혁신, 교육 인권경영 등 2020년에 달라지는 정책과 현안 과제를 공유하고 토론하는 다모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다모임에는 박종훈 교육감을 비롯해 본청 국·과장, 장학관, 사무관 등 직원 260여 명이 26개 원탁으로 열띤 토론을 벌였다.


    2020년 달라지는 경남교육 주요 정책과 토론, 정책 제안으로 운영되는 다모임에서 62개의 폐지사업, 신설사업, 강조사업, 다듬을 사업에 대한 정책 공유가 이뤄졌다.

    또 교육 인권경영, 학교 공간혁신 사업 등 현안 과제에 관한 학교 현장 중심의 교육행정을 펼치기 위한 종합토론으로 이어졌다.

    특히 올해는 본청 다모임에 도교육청 직속 기관, 교육지원청 담당자 참관제를 도입해 도교육청, 직속 기관, 교육지원청, 단위 학교로 이어지는 소통과 공감의 직원 참여형 협의 문화 확산에 노력했다.

    경남교육청은 올해 단위 학교에서 이루어지는 다양한 형태의 다모임을 직속 기관, 교육지원청까지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전 직원이 다 모여 현안 문제를 풀기 위해 머리를 맞댄다'는 의미를 담은 '다모임'은 수업 혁신 전문적 학습공동체와 함께 학교혁신을 이끌어가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경남교육청 관계자는 "2017년부터 새해 주요 업무 보고 방식을 전 직원이 참여하는 다모임으로 바꾼 후 당해연도의 달라지는 주요 정책과 현안 과제를 토론하고 지난해는 도교육청 예산편성 과정에 다모임을 활용하는 등 다모임의 주제와 내용이 점점 다양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