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수원 '인공지능' 적용해 원전 안전성 높인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

    한수원 '인공지능' 적용해 원전 안전성 높인다

    뉴스듣기

    원전 운전지원 해커톤(모델 개발 경진대회)포스터. (사진=한수원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지난 16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4차산업 관련 기술을 활용해 원자력발전소의 안전성을 높이는 '원자력발전소 상태 판단 알고리즘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한수원은 정부 지원과제로 한국원자력연구원, 울산과학기술원, ㈜엠엔디와 함께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원자력발전소의 비정상 운전 상태를 자동으로 진단하는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이번 경진대회는 최적의 인공지능 모델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회는 온라인 경쟁방식으로 4주간 진행된다. 참가자가 한수원의 모의 데이터를 분석해 최적의 인공지능 모델을 제안하면, 실시간으로 모델의 정확도를 비교해 순위를 정한다.

    1천만원의 상금이 걸려있는 이번 대회에서 얻은 결과는 한수원이 개발하고 있는 '원전 운전지원 기술'에 활용된다.

    '원전 운전지원 기술'은 원자력 발전소에 고장 및 이상상태가 발생하면 신속하게 비정상 운전 상태를 진단해 발전소 운전원에게 알려주는 기술이다.

    대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수원 홈페이지나 대회 운영대행사인 데이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