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영춘 "통일선진강국 만드는 대통령 되고 싶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김영춘 "통일선진강국 만드는 대통령 되고 싶다"

    뉴스듣기

    민주 '의사소통TV'서 "목숨 버리더라도 도전하는 것이 정치인 숙명"
    양정철 "노무현, 대선 도전자에 장관 경험…文 대통령도 같은 생각일 것"
    金 "부산 10석 달성 시 파란가발 쓰고 막춤"…전직 대통령들과 사연도 소개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의원.(사진=연합뉴스 제공)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의원이 "통일선진강국을 만드는 대통령이 되고 싶고, 또 잘 할 자신이 있다"며 대권 도전 의사를 밝혔다.

    김 의원은 26일 방송된 민주당 정책 유튜브채널 '의사소통TV'에 출연해 "통일선진강국을 만드는 그런 대통령이 될 수 있다면 목숨을 버리더라도, 행복을 포기하더라도 도전하는 것이 정치인의 숙명"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VIP 환자 전담 사무장으로 방송에 출연한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은 당신의 해양수산부 장관직 수행이 대통령이 되는 과정과 국정운영에 좋은 경험이었다고 강조하면서 대선에 도전할 사람들에게 장관 경험을 할 수 있게끔 했다"며 "이를 잘 아는 문재인 대통령도 대선도전 의사를 갖고 있는 분들에게 내각 경험을 주는 것이 본인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의사소통TV는 문재인 정부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낸 대권 잠룡 중 한 명인 민주당 김부겸 의원과도 인터뷰를 진행했고, 내달 초 방송할 예정이다.

    당의 약세지역인 부산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김 의원은 내년 총선에서 부산·울산·경남 지역의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부산에서 10석, 혹은 부산·울산·경남에서 15석 이상을 달성할 경우 부산역 앞에서 파란 가발을 착용하고 막춤을 추겠다"는 공약도 했다.

    김 의원은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의 셋째 아들로 불리게 된 정치입문 과정과 노 전 대통령, 문 대통령과의 사연 등도 소개했다.

    의사소통TV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시작으로 김 의원과 김부겸 의원, 박원순 시장 순으로 여권의 대선 잠룡들과 인터뷰를 이어가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