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창원시,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대폭 확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창원시,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대폭 확대

    뉴스듣기

    대출 1억원 초과자나 버팀목 대출자도 가능, 18일부터 추가접수

    창원시가 올해 첫 시행한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을 대폭 확대하여 추가로 접수한다.

    신혼부부 인정기간을 혼인신고일 기준 5년에서 7년으로 늘였고, 주택전세자금 대출금액 상한선 1억원과 버팀목 대출자 지원제외 사유도 없앴다. 출산 장려를 위해 지원금액에서 자녀 1명당 20%씩 가산해 최대 150만원까지 지원하도록 했다.

    시는 제한규정을 대폭 완화한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사업을 15일 공고하고 18일부터 12월 6일까지 읍면동복지행정센터에서 추가 접수한다.

    지원대상은 15일 공고일 이전 창원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기준중위소득 180%이하 무주택 신혼부부이며 기초생활보장수급자, 공공임대 거주자는 제외된다. 대출이자 지원은 전세자금 대출 잔액의 1.2% 최대 100만원이며 자녀가 있는 신혼부부는 최대 150만원이다.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창원시청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시 주택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안제문 주택정책과장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확대로 신혼부부들의 주거부담을 줄이고 결혼과 출산장려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