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WC 예선에서도 '박항서 매직'…베트남 3연승으로 G조 선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WC 예선에서도 '박항서 매직'…베트남 3연승으로 G조 선두

    뉴스듣기

    박항서 감독과 베트남 선수들. (자료사진)
    월드컵 예선에서도 '박항서 매직'이 이어지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 미딩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G조 4차전 아랍에미리트(UAE)와 홈 경기에서 1대0으로 승리했다.

    태국과 1차전 0대0 무승부 후 3연승 행진이다. 말레이시아(1대0), 인도네시아(3대1)에 이어 G조 톱시드인 UAE마저 격파했다.

    한 방으로 끝냈다.

    선수비 후공격으로 UAE전에 나선 베트남은 전반 37분 UAE 왈리드 압바스의 퇴장으로 수적 우위를 점했다. 이어 전반 44분 응우옌 티엔 린이 UAE 골문을 활짝 열었다.

    아시아 2차예선은 40개국이 5개국씩 8개조로 나뉘어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순위를 가린다. 조 1위팀은 최종예선으로 직행하고, 2위팀 중 상위 4개팀이 최종예선으로 가는 티켓을 받는다.

    반환점을 돈 가운데 베트남은 3승1무 승점 10점으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 2위 태국(2승1무1패)과 승점 3점 차다.

    아직 베트남은 월드컵 최종예선에 나선 적이 없다. '박항서 매직'이 새 역사에 도전한다.

    한편 북한은 H조 4차전에서 투르크메니스탄에 1대3으로 졌다. 일본은 F조 4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을 2대0으로 격파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