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法, '故권대희씨 의료사고' 성형외과 원장 영장심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法, '故권대희씨 의료사고' 성형외과 원장 영장심사

    뉴스듣기

    대학생 '안면윤곽 수술' 도중 과다출혈로 사망
    업무상과실치사, 의료법 위반 혐의 등 적용

    수술실 CCTV 설치 법제화 요구 (사진=연합뉴스)
    법원이 성형수술을 받던 중 의료진 과실로 인한 '과다출혈'로 사망한 대학생 고(故) 권대희씨의 사망과 관련해 해당 성형외과 원장의 구속여부를 심사한다.

    14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30분 서울 강남 A성형외과 원장 장모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열었다.

    앞서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강지성 부장검사)는 지난 12일 장씨에 대해 업무상과실치사, 의료법 위반 등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권씨는 지난 2016년 9월 A성형외과에서 사각턱 절개를 위한 안면윤곽 수술을 받던 도중 '과다출혈'로 사망했다. 당시 담당의사가 자리를 비운 상황에서 간호조무사가 홀로 지혈을 했고 장씨는 뒤늦게 대형병원으로 이송됐지만 49일만에 숨졌다.

    권씨의 어머니는 아들이 숨진 직후 해당병원을 고소했고 경찰은 지난해 10월 장씨 등 의료진 4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검찰 수사과정에서 수술당시 A병원의 폐쇄회로(CC)TV 화면이 공개되면서 정치권을 중심으로 수술실에 CCTV 설치를 의무화자는 이른바 '권대희법' 발의 논의가 진행되기도 했다.

    한편 권씨 어머니는 지난 2017년 이 병원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도 승소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8부(심재남 부장판사)는 지난 5월 병원 측이 권씨의 유족에게 약 4억3천만원의 배상금을 지급해야 한다고 판결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