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경찰, 수능일 특별 교통관리대책 마련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광주경찰, 수능일 특별 교통관리대책 마련

    뉴스듣기

    대학수학능력 시험일 교통 혼잡방지 및 소통위주의 교통관리

    (사진=자료사진)
    광주경찰이 2020학년도 수능시험을 맞아 특별 교통관리대책에 나선다.

    11일 광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수학능력시험일인 오는 14일 오전 8시 40분부터 오후 5시 40분까지 수송 지원 및 특별 교통관리를 진행한다.

    광주경찰은 광주 지역 38개 시험장에서 1만8563명의 수험생이 응시하는 2020학년도 대학수능 시험을 지원하기 위해 경찰관·모범운전자회 등 443명, 순찰차·경찰오토바이 등 90대를 동원한다.

    경찰은 수험생 탑승차량에 대해 우선권을 부여하는 한편, 수험생 주 이동로에 순찰차(73대) 및 신속한 기동을 하는 경찰오토바이(8대)를 집중 배치, 수험생에게 편의를 제공하는 등 수험생의 신속한 수송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수험생이나 가족 등은 시험장을 착각하거나 입실시간에 임박해 입실하지 못하는 경우 112신고해 경찰에 도움을 요청하면 된다.

    광주경찰 112종합상황실에서는 수능시험 당일 시험시간에 늦은 수험생들을 수험장까지 빠르고 안전하게 데려다 주기 위해 수험생의 긴급 수송요청신고를 긴급출동사건과 동일한 비중으로 처리할 예정이다.

    최근접 순찰차나 경찰오토바이를 보내 신속하게 수험장까지 수송하는 편의를 제공할 방침이다.

    광주경찰청 관계자는 "시험 당일 광주 지역 38개 시험장 진출입로를 확보하기 위해 교통경찰을 새벽 6시부터 배치, 시험장 반경 2km이내 간선도로를 집중 관리하며, 자치단체와 협조해 불법 주·정차 단속을 강화하기로 했다"면서 "듣기평가 시간대 소음 예방을 위해 3교시인 오후 1시 10분부터 25분 동안에는 시험장 주변을 통과하는 차량에 대한 경적사용 자제를 당부하고 화물차량 등 소음을 유발하는 차량은 우회를 유도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