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남도, 기업정보·공공데이터 활용 산업·경제 생태계 플랫폼 구축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경남도, 기업정보·공공데이터 활용 산업·경제 생태계 플랫폼 구축

    뉴스듣기

    경남도·한국기업데이터·경남테크노파크·경남연구원 업무 협약
    지역 산업 위기 징후 모니터링으로 산업 위기 대응

    경남도청(사진=자료사진)
    경상남도는 30일 한국기업데이터(주), (재)경남테크노파크, 경남연구원과 '빅데이터 기반의 경남 산업·경제 생태계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한국기업데이터가 보유하고 있는 경남 지역 산업·경제 생태계 플랫폼을 활용해 적시성 있는 맞춤형 산업·경제 정책과 투자 전략을 수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산업 빅데이터 분석·활용을 위한 지원, 기업정보·기업 간의 거래관계 분석 빅데이터 제공과 밸류체인 분석 플랫폼 지원, 산업·경제 빅데이터 기반 정책 수립,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신산업 정책·사업 모델 발굴 등을 추진한다.

    한국기업데이터는 870만 개의 기업 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국내 최대의 기업 빅데이터 분석 전문 기관이다.

    공공·기업정보 등 각종 빅데이터를 축적해 전통적인 통계 분석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분석까지 가능하다.

    도는 이러한 정보와 분석을 기반으로 지역 산업 생태계의 변화를 예측·분석해 실시간 경제 동향과 위기 징후 등을 사전에 파악, 조기 경보 체제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기업 관련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산업 위험도를 특정해 산업 위기에 대응하고, 데이터 기반의 사전 예측을 통한 선제적 정책 대응과 투자 효과 분석 등으로 지역 산업정책의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복안이다.

    경남테크노파크와 경남연구원은 도내 산업·경제 관련 빅데이터를 공유·축적해 정책 연구의 품질을 높이고, 핵심 산업 정책·신사업 모델 발굴 프로젝트에도 활용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기업 지원 사업 등의 분석 기초 자료로도 이용할 계획이다.

    도는 다음달부터 도내 기업동향, 경기동향, 생산동향, 고용동향, 혁신동향의 5개 통계지표로 구성된 시범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한다.

    올 연말 산업·경제 분야 관계자들의 의견 수렴을 거쳐 통계지표, 항목 등을 보완해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도정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문승욱 도 경제부지사는 "빅데이터 기반의 산업·경제 생태계 플랫폼은 지역 산업 현황, 위기 징후 등에 대한 현황 파악·체계적 분석이 가능한 경남의 대표 정책지원 정보시스템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에 구축된 플랫폼을 바탕으로 기존의 사후적 대응 위주 정책에서 벗어나 예측을 기반으로 한 선제적 맞춤형 산업·경제 정책 개발로 도민들이 효과를 빠르게 체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