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차세대 디스플레이 선점' 정부 물밑지원 나선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차세대 디스플레이 선점' 정부 물밑지원 나선다

    뉴스듣기

    차세대 디스플레이 사업의 순항을 위해 정부가 관련 예산을 대폭 늘리며 물밑에서 지원해준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0일 충남 아산 삼성디스플레이 아산2캠퍼스에서 삼성디스플레이, 충청남도, 디스플레이 분야 대학, 연구기관 등과 신규 투자 및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서 삼성디스플레이는 2025년까지 차세대 디스플레이에 13조1천억원을 신규 투자 계획을 밝혔고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해당 투자가 원활하게 진행되도록 애로 해소, 제도 개선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는 이를 위해 내년 디스플레이 분야 예산을 올해보다 3.4배 증액한 1천113억원 편성했다.

    정부는 해당 예산을 활용해 디스플레이 분야 공급망 안정화, 연구개발(R&D) 개발, 수요-공급기업 간 협력 모델 발굴 등 전방위적 지원을 추진할 방침이다.

    반도체, 디스플레이, 미래차, 바이오, 탄소섬유 등 첨단 신산업 분야에 대한 민간 투자도 적기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민관 합동 투자 지원반'을 운영하면서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투자 애로 해소 등 맞춤형 지원을 추진한다.

    삼성디스플레이와 소재·부품·장비 기업 20개사 등은 산·학·연·관 간 상생협력 협약을 통해 디스플레이 분야 소재·부품·장비 공급망 안정화, 상생협력 프로그램 운영, 인프라 구축 및 인력 양성에 협력하기로 했다.

    공급망 안정화를 위해 디스플레이 소재·부품·장비 기술을 공동 개발하고 공급기업이 제품 경쟁력을 확보했을 경우 수요기업은 해당 제품의 구매를 적극적으로 검토한다.

    디스플레이 신기술 개발과 검증을 위한 디스플레이 일괄공정라인 테스트베드(시험장) 구축도 추진한다. 산업부와 지자체는 디스플레이 혁신공정센터 구축을 위해 2019∼2025년 총 1천598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디스플레이 연구센터 운영 등 대학의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연구 역량 강화와 전문인력 양성에도 나선다.

    삼성디스플레이는 11개 대학과 디스플레이 분야 공동기술개발을 진행 중이며 산업부는 디스플레이 전문인력양성사업을 통해 장비·부품 특화과정을 운영하면서 5년간 약 2천명 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수요-공급기업 간 경영 안정, 물품 대금 지급 및 기술개발 지원을 위한 다양한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반도체·디스플레이·미래차·바이오·탄소섬유 등 첨단 신산업 분야에 대한 민간 투자가 적기에 이루어지도록 하겠다"며 "민관합동투자지원반 운영을 통해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투자애로해소 등 맞춤형 지원을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