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에어부산, 무주·영동·금산 3개군과 상생협약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에어부산, 무주·영동·금산 3개군과 상생협약

    뉴스듣기

    8일 전북 무주, 충북 영동, 충남 금산 등 '3도 3군 관광협의회'와 전략적 업무제휴
    지역 관광활성화, 다문화 가정 지원, 공무출장 등 업무 공동 협력
    오는 11월 인천공항 진출 앞서 에어부산 인지도 제고 기대

    에어부산 한태근 사장(앞줄 왼쪽 2번째) 과 황인홍 3도 3군 관광협의회장(앞줄 왼쪽 3번째) 외 관계자들이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부산 제공)
    에어부산이 전북 무주와 충북 영동, 충남 금산 등 '3도 3군 관광협의회'와 관광소비문화 활성화 및 사회공익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 제휴를 맺고 상생협력을 추진한다.

    에어부산은 8일 오전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군청에서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과 황인홍 3도 3군 관광협의회장(무주 군수) 및 영동·금산군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사회 공동 발전과 관광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이 자리에서 3도 3군 관광협의회는 국내·외 행사 관련 사업 추진 시 에어부산을 적극 이용하고, 에어부산이 홍보를 요청하면 편의를 제공하기로 했다.

    에어부산은 3개 군에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을 대상으로 국제선 항공권을 지원하고, 출장 목적으로 항공편을 이용하는 해당 군청 직원에게는 국내선 항공권 운임 할인을 제공하기로 했다.

    에어부산은 이번 제휴를 통해 영남지역에 비해 인지도가 낮은 해당 지역에서 에어부산의 인지도를 끌어올려 성공적인 인천 취항을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에어부산은 오는 11월 12일부터 인천-중국 닝보 노선 첫 취항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인천 출발 노선을 운영한다.

    올해만 중국 닝보·선전·청두, 대만 가오슝, 필리핀 세부 등 총 5개 노선을 인천국제공항에 취항할 계획이다.

    에어부산 한태근 사장은 "무주군과 영동군, 금산군과 함께 지역 상생을 모색할 수 있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해당 지역민들에게 에어부산이 믿음직한 항공사, 친근한 항공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