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외국인학교=금수저 전용?…年수업료 최대 4090만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스페셜 노컷특종

    [단독]외국인학교=금수저 전용?…年수업료 최대 4090만원

    뉴스듣기

    외국인학교 70%가 수업료 1천만원 넘어
    인천 채드윅송도국제학교 수업료, 폐지 절차 중인 국립대보다 5배 비싸
    한국인 최다 외국인학교와 최소 외국인학교 수업료 10배 차이 나

    채드윅 송도국제학교.(사진=자료사진)
    국내 외국인 국제학교의 연간 수업료가 1천만원을 넘어서면서 현 정부의 고교 서열화 완화 정책에서 벗어난 '자립형사립고등학교 시즌 2'라는 지적이 나왔다.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초선·인천 연수구갑)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외국인학교 및 외국교육기관 관련 현황'에 따르면 국내 초중등 외국인 학교 및 교육기관 42곳 중 29곳의 연간 수업료는 천만원을 넘어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이들 학교 재학생 1만2823명 중 4121명(32.1%)는 한국인이었다.

    '금수저 한국인'이 고액의 입학금과 수업료 등을 내고 외국 교육 과정을 받으면서 '그들만의 세상'을 만들고 있다는 지적이 나올 수밖에 없다.

    수업료가 가장 비싼 곳은 인천 채드윅송도국제학교로, 고등부 수업료는 약 4090만원이었다. 입학금·기숙사비·식비·기타 비용을 제외한 금액으로 실제로는 훨씬 더 많은 돈이 들 것으로 보인다.

    입학금이 가장 비싼 곳은 부산외국인학교의 초·중·고등부로 약 770만원에 이르렀다. 이는 현재 폐지 절차를 밟고 있는 국·공립대학교 입학금 평균(150만원)의 5배 많다.

    박찬대 의원(사진=연합뉴스)
    또 한국인 재학 비율이 높을 수록 평균 수업료도 높았다.

    한국인 재학 비율이 가장 높은 상위 5개 학교(대구국제학교 74.5%, 청라달튼외국인학교 69.7%, 채드윅송도국제학교 64.6%, 대전외국인학교 57.1%, 아시아퍼시픽국제외국인학교 50.8%)의 초등부 수업료 평균은 약 2550만원이었다.

    반면, 한국인 비율 하위 5개 학교(서울일본인학교 1.1%, 재한몽골학교 2.0%, 한성화교소학교 2.8%, 인천화교소·중산중고등학교 2.8%, 부산화교소학교 2.8%) 초등부 평균 수업료는 250만원으로, 약 10배 이상 차이 난다.

    이는 외국인 학교가 한국인을 위한 금수저 전용 귀족학교로 변질됐다는 게 박 의원의 설명이다.

    박 의원은 "외국인들의 정주여건을 개설하기 위해 설립된 학교가 오히려 우리나라 금수저들만을 위한 학교가 되었다"며 "교육 격차와 교육 불평등, 상대적 박탈감을 심화시키는 국제학교에 대한 교육 당국의 관심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