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북 돼지·분뇨, 23일부터 충청이남 반출 허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구

    경북 돼지·분뇨, 23일부터 충청이남 반출 허용

    뉴스듣기

    차단 병역(CBS자료사진)

    경상북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도내 유입을 차단하기위해 시행하던 돼지와 돼지분뇨의 타시도 반입·반출 금지 조치(3주간: 9.19~10.10)를 일부 완화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23일(오전 6시30분)부터는 경북도내 돼지와 돼지분뇨를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광주,전남·북 등 충청이남 지역으로는 반출할 수 있게 된다.


    경북도방역심의회는 지난 18일이후 아프리카 돼지열병의 추가 발생이 없었고 발생지역과의 연관성을 토대로 한 위험도 분석 결과, 고위험군 농장이 경기도와 강원도에 집중된 점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중간 완충지역인 충청권 이남지역에 대해서는 돼지와 돼지분뇨 반출을 허용하기로 의결했다.

    다만, 돼지열병의 도내 유입을 막기위해 타 시도로부터의 반입금지 조치는 계속 유지된다.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도내 유입을 차단을 하기위해서는 강력한 방역 조치가 불가피하다"며 "도내 양돈농가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