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日, 韓 후쿠시마 오염수 국제 공론화에 "극히 유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세계일반

    日, 韓 후쿠시마 오염수 국제 공론화에 "극히 유감"

    뉴스듣기

    한국이 국제원자력기구(IAEA) 총회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검토 문제를 집중적으로 제기하며 공론화한 것과 관련해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이 "극히 유감"이라고 밝혔다.

    그는 17일 오후 정례 기자회견에서 "한국이 IAEA 총회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관련 대처를 비판하는 정부 연설을 했다"며 "한국 측의 주장은 사실 관계와 과학적 근거에 기초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한국의 주장은) 풍평피해(소문에 의한 피해)를 일으킬 수 있는 것이어서 극히 유감"이라며 "한국이 사실관계와 과학적 근거에 기초해 주장하도록 재차 강하게 요구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도 이날 별도 기자회견에서 "한국이 사실관계와 과학적 근거에 기초해 주장을 하도록 재차 요구해 가겠다"며 "앞으로도 국제사회에 투명성 있고 정중하게 설명하겠다"고 말했다.

    문미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은 전날(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IAEA 총회에서 오염수를 바다에 흘려보내는 것이 한국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라 세계 각국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안이라며 국제 사회의 관심과 대응을 촉구했다.

    이에 일본 측은 오염수 처리와 관련한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다고 주장하는 등 양국 관계자가 공개석상에서 치열한 설전을 벌였다.

    일본 정부는 아직 처리 방식을 확정하지는 않았지만 오염수를 바닷물에 방류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