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 승합차에 깔린 운전자 구조…'여고생 어벤져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영상] 승합차에 깔린 운전자 구조…'여고생 어벤져스'

    뉴스듣기

    부산에서 여고생을 포함한 시민들이 힘을 함쳐 승합차에 깔린 운전자를 구조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달 28일 오후 8시 30분쯤 부산 수영구 망미동의 한 내리막길.

    승합차 차주인 A(59)씨가 경사로에 세워둔 차량 바퀴에서 버팀목을 빼는 순간 차량이 밀려 내려가기 시작했다.

    다급해진 A씨는 차량을 붙잡았지만,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넘어져 바퀴에 끼이고 말았다.

    부산 수영구의 한 내리막기에서 승합차가 미끄러져 운전자가 깔리는 사고를 당하자 이를 본 여고생들이 달려가 운전자를 구조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이때 현장을 지나던 마을버스가 이 모습을 본 뒤 멈춰 섰다.

    버스에 타고 있던 인근 고등학교 3학년 정해림 양 등 여고생 6명이 뛰어내려 황급히 승합차로 달려갔다.

    가방과 휴대전화까지 내팽개치고 뛰어간 정양 등은 승합차를 힘껏 밀어 올리며 119에 도움을 요청했다.

    하지만 승합차는 꼼짝도 하지 않았고, 학생들은 차가 더 미끄러지지 않도록 안간힘을 쓰며 버텼다.

    얼마 뒤 현장을 본 시민 10여명이 모여들어 함께 승합차를 들어 올린 뒤 깔려 있던 A씨를 무사히 구조했다.

    부산 수영구의 한 내리막기에서 승합차가 미끄러져 운전자가 깔리는 사고를 당하자 이를 본 여고생들이 달려가 운전자를 구조했다. 경찰은 여고생들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A씨는 다행히 크게 다치지 않아 간단한 치료를 받은 뒤 곧바로 귀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대형 사고를 막고 운전자를 구한 정양 등 여고생 5명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

    연제경찰서 관계자는 "하교하던 학생들이 사고 현장을 보고 용기있는 행동을 해 다행히 큰 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라며 "여고생들은 물론 구조에 도움을 준 시민들께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