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V]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사건’ 수사 권고 어려워...조선일보 외압은 사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노컷V]검찰 과거사위 "‘장자연 사건’ 수사 권고 어려워...조선일보 외압은 사실"

    • 2019-05-20 22:59
    뉴스듣기

    법무부 산하 검찰과거사위원회가 ‘장자연 사건’ 의혹과 관련해 조선일보 외압 의혹 등을 사실로 인정하면서도 핵심 의혹 등에 대한 수사 권고는 어렵다고 판단했다.

    문준영 검찰 과거사위원회 위원은 20일 '장자연 사건'에 대한 최종 조사 결과 브리핑에서 이른바 ‘장자연 리스트’에 대해 “현재로서는 리스트의 실물을 확인할 수 없고, 장자연 문건을 직접 본 사람들의 진술이 엇갈리므로 진상 규명이 불가능하다”며 “핵심 의혹 등에 대한 수사 권고는 어렵다”고 밝혔다.

    그는 조선일보의 수사 관련 외압에 대해서는 “조선일보 사회부장이 경찰청장과 경기지방경찰청장을 찾아가 방 모 사장을 조사하지 말라고 압력을 행사했다”고 설명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