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류현진, 부상 털고 복귀 시동…16일 불펜피칭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류현진, 부상 털고 복귀 시동…16일 불펜피칭

    뉴스듣기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류현진.(사진=노컷뉴스DB)
    부상으로 인해 좋은 흐름이 끊긴 류현진(32·LA 다저스)이 복귀에 시동을 걸었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15일(한국시간) 로스앤젤레스 타임즈와 인터뷰에서 "류현진이 16일 공격적으로 불펜 피칭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류현진은 불펜피칭 40개를 소화할 예정이다.

    복귀도 순조롭다. 현재 상태라면 복귀 시점도 빠를 전망이다.

    CBS스포츠는 "류현진이 재활 중에 통증을 느끼지 않았다. 불펜피칭 후에도 몸 상태가 좋으면 마이너리그 재활 등판을 거치지 않고도 빅리그에 복귀할 수 있다. 류현진이 복귀하면 훌리오 우리아스가 선발 로테이션에서 빠질 것"이라고 전했다.

    류현진은 지난 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했지만 2회말 2사 후 마일스 미콜라스에게 초구를 던진 뒤 왼쪽 내전근(사타구니 근육)에 통증을 느껴 마운드를 내려갔다.

    좋은 출발을 알린 류현진이기에 더욱 아쉬운 부상이다. 개막전에서 6이닝 1실점으로 승리 투수에 올랐고 지난 3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경기에서도 6이닝 2실점으로 2연승을 달렸다.

    지난해 같은 부위를 다치며 3개월 동안 재활한 류현진. 하지만 상태는 심각하지 않다는 설명이다. 류현진은 "지난해와는 다르다. 당시에는 통증을 느낄 때부터 '심각한 부상'이라고 생각했지만, 이번에는 예방 차원에서 교체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