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검찰, 부산항운노조 취업 비리 1명 추가 구속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검찰, 부산항운노조 취업 비리 1명 추가 구속

    뉴스듣기

    부산지방검찰청. (사진=박중석 기자)
    항만 비리를 수사하고 있는 검찰의 수사가 전방위로 전개되고 있다.

    부산지검 특수부(부장검사 박승대)는 항운노조 채용을 대가로 억대의 금품을 전달한 혐의(배임증재)로 A씨를 구속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부산항운노조 관계자에게 아들의 취업과 승진을 명목으로 억대의 금품을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달 14일 부산항운노조 사무실 등을 전격 압수수색하면서 항만비리 수사에 포문을 연 검찰은 현재까지 부산항운노조 전 지부장과 항만 인력공급업체 대표, 터미널운영사 전 대표 등 모두 8명을 구속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