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해방 향한 뜨거운 용기…투옥된 유관순의 '순간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해방 향한 뜨거운 용기…투옥된 유관순의 '순간들'

    뉴스듣기

    영화 '항거: 유관순 이야기' 스페셜 스틸 8종 공개
    일제 위협에도 굴하지 않았던 유관순과 8호실 여성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3·1 만세운동 이후 1년, 유관순의 투옥기를 다룬 영화 '항거: 유관순 이야기'가 스페셜 스틸 8종을 공개했다.

    '항거: 유관순 이야기'는 1919년 3.1 만세운동 후 3평도 안되는 서대문 감옥 8호실 속, 영혼만은 누구보다 자유로웠던 유관순과 8호실 여성들의 1년 동안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배우 고아성이 유관순 역을 맡아 연기를 펼친다.

    공개된 보도스틸에는 작은 옥사 안에서도 일제에 당당히 맞섰던 유관순과 '8호실 여성들'의 순간들이 흑백으로 담겨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일제의 고문과 핍박을 받으면서도 끝까지 불복한 유관순부터 기생 김향화(김새벽 분), 다방 종업원 이옥이(정하담 분), 유관순의 이화학당 선배 권애라(김예은 분) 등 우리가 기억해야 이들의 용기 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서대문 감옥 8호실 여성들 사이에서 결연한 표정으로 상대방을 바라보는 김향화와 뜨거운 눈빛으로 정면을 바라보는 유관순, 권애라, 이옥이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두 손을 모은 유관순과 권애라를 중심으로 또 한 번 만세를 계획하는 여성들의 모습은 어두운 시대 상황임에서도 자유와 해방을 향한 꿈을 끝까지 잃지 않았던 그들의 용기를 보여준다. 조선인 출신의 헌병 보조원 니시다(류경수 분)가 곤봉을 들고 위협을 가하는 순간에도 절대 기죽지 않는 유관순의 모습은 그의 기개를 느끼게 한다.

    '항거:유관순 이야기'는 오는 2월 27일 개봉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