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감천문화마을 2년 연속 200만 방문객 돌파

뉴스듣기


부산

    부산 감천문화마을 2년 연속 200만 방문객 돌파

    뉴스듣기
    감천문화마을.(자료사진)

     

    한국의 마추픽추로 불리며 전국적 유명세를 타고 있는 부산 사하구 감천문화마을에 2년 연속 200만명이 넘는 방문객이 찾았다.

    26일 부산 사하구에 따르면 지난해 감천무화마을을 찾은 방문객 수는 모두 257만521명을 기록했다.

    한 해 전 205만297명의 방문객 수를 기록한 이후 2년 연속 200만명을 넘어선 것이다.

    감천문화마을의 방문객 수는 마을 입구에 설치된 계수기를 통해 측정딘다. 구는 방문객 중 외국인이 60%를 차지하는 것으로 추산했다.

    감천문화마을은 산자락을 따라 계단식으로 들어선 파스텔톤의 집들이 이루는 아름다운 마을 풍경과 골목 곳곳에 설치된 예술조형작품이 어우러져 수 년 전부터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각종 방송 드라마나 예능 프로그램, 영화 배경으로 등장하는 가 하면 지난해 한국관광 100선에 6년 연속 선정되기도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