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크리스마스 힘겨루기 승자는 美 블록버스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크리스마스 힘겨루기 승자는 美 블록버스터

    뉴스듣기

    '아쿠아맨' '범블비' 등 25일 박스오피스 1~2위 차지하며 흥행
    '마약왕' '스윙키즈' 등 한국 영화들은 3~4위로 마감

    23일부터 시작된 크리스마스 시즌 박스오피스에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들이 승기를 거머쥐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DC코믹스 영화 '아쿠아맨'은 23일부터 25일까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아쿠아맨'은 개봉 7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해 동시기 경쟁작 중 가장 빠른 속도로 흥행하고 있다.

    25일 개봉한 '범블비'는 개봉일만 44만1902명에 달하는 관객을 동원하면서 박스오피스 2위에 올라섰다. '트랜스포머' 시리즈 스핀오프 영화인 '범블비'는 오토봇 범블비와 한 소녀가 위기에 빠진 지구를 구하는 SF 액션 영화다.

    최종적으로 크리스마스 당일인 25일 박스오피스 1~2위 모두를 외화가 휩쓸면서 '마약왕' '스윙키즈' 등 한국 영화들은 3~4위에 머물렀다. 많은 기대를 안고 개봉한 한국 대작들은 외화들에 밀려 부진한 성적으로 크리스마스 시즌을 마감했다.

    물론 가족 관객과 20대 연인 관객이 많은 시즌 특성 상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에 유리한 흥행 분위기가 조성된 것인지는 좀 더 두고 볼 필요가 있다.

    여전히 장기 흥행 중인 '보헤미안 랩소디'는 24일에는 3위까지 역주행하며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지켜냈다. 현재 870만 관객을 돌파해 900만을 향해 가고 있다.

    이밖에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 새로운 낙원' '그린치' 등 애니메이션들의 선전도 눈길을 끈다.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 새로운 낙원'은 25일 개봉하자마자 6위에 올라섰고 '그린치'는 5~7위를 오가면서 꾸준히 가족 관객을 모았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