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프로 20년째' 배영수, 두산과 1억 원 계약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프로 20년째' 배영수, 두산과 1억 원 계약

    뉴스듣기

    배영수가 30일 두산과 내년 시즌 계약을 맺은 뒤 구단 마스코트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두산)
    프로야구 현역 최다승 투수 배영수(37)가 KBO 리그 20년째를 맞아 새 유니폼을 입는다.

    두산은 30일 배영수를 연봉 1억 원에 영입했다고 밝혔다. 삼성과 한화에 이어 배영수의 세 번째 팀이다.

    배영수는 2000년 1차 지명으로 삼성에서 프로에 데뷔해 2015년 한화로 이적했다. 19시즌 통산 462경기 137승120패, 4.46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올해는 1군에서 55⅔이닝에 그쳐 시즌 종료 뒤 한화의 보류선수 명단에서 제외됐다. 은퇴 위기에서 두산이 배영수에게 손을 내밀었다.

    두산은 "현역 최다승 투수인 배영수가 충분한 경쟁력이 있다고 봤다"면서 "풍부한 경험, 다양한 구종 등 장점이 많아 선발과 불펜에서 모두 쓰임새가 크다고 판단했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배영수는 "내년이면 프로에 입단한 지 정확히 20년째가 된다"면서 "그 의미 있는 시즌을 두산에서 보낼 수 있게 돼 영광이고 팀 우승을 위해 모든 걸 바치겠다"고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