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언론 인터뷰 지각 김지수 "전날 뒷풀이로 숙취…죄송하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언론 인터뷰 지각 김지수 "전날 뒷풀이로 숙취…죄송하다"

    뉴스듣기

    영화 '완벽한 타인' 만취 인터뷰 논란에 입장 밝혀
    "만취 아니고 숙취로 컨디션 난조…그저 죄송할 뿐"
    "인터뷰 재개는 영화 관계자들과의 상의 필요"

    배우 김지수.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영화 '완벽한 타인'으로 스크린에 돌아온 배우 김지수 측이 만취 인터뷰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김지수는 17일 오전 10시부터 '완벽한 타인' 홍보 차 인터뷰 일정이 있었지만 시작 시간보다 40분 가량 지각했다. 이후에도 과음으로 인한 컨디션 난조로 인터뷰에 제대로 임하지 못하면서 결국 이날 하루 인터뷰 일정이 통째로 취소됐다.

    예정된 인터뷰 일정 전면 취소와 함께 취재진들 사이에서는 김지수가 '만취' 상태로 인터뷰에 임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이 불거졌고 김지수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사과 입장을 전했다.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이날 CBS노컷뉴스에 "너무 죄송스럽다는 것 밖에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말문을 열었다.

    인터뷰가 불가할 정도였던 김지수의 상태에 대해서는 "어제 영화 홍보 행사가 끝나고 뒷풀이가 있었는데 만취라기보다는 숙취가 있는 상태였다"면서 "오랜만에 술을 마셔서 컨디션 난조가 있었다. 거기다가 오늘 아침 매니저가 연락이 안돼서 인터뷰 장소까지도 급하게 택시를 타고 왔다. 그런 여러 가지 상황들이 어지럽게 섞인 결과"라고 설명했다.

    차후 인터뷰 진행에 대해 묻자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지금은 저희 혼자 결정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고 '완벽한 타인' 홍보사는 물론이고, 투자배급사인 롯데엔터테인먼트 쪽과도 상의를 해야 한다. 어느 것이 영화를 위한 길인지 고민해봐야 할 것 같다"라고 신중하게 답했다.

    김지수가 출연하는 영화 '완벽한 타인'은 모임을 가진 커플들이 휴대폰 공유 게임을 통해 각자의 비밀이 들통나면서 예상치 못한 일들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31일 개봉.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