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심장수술 기부' 공약 지켰다…'훈훈한 선행' 드라마 흉부외과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심장수술 기부' 공약 지켰다…'훈훈한 선행' 드라마 흉부외과

    뉴스듣기

    의료봉사단체 라파엘인터내셔널에 2000만 원 상당 기부금 전달

    SBS 수목 드라마 '흉부외과'. (사진=SBS 제공)
    방송 전 진행된 오디션 당시 참가자 전원에게 오디션비를 지급해 화제가 된 바 있던 SBS 수목 드라마 '흉부외과'가 이번에는 의료 소외계층 심장수술 기부약속을 지켜 또다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지난 20일 '흉부외과' 제작발표회 당시 고수, 엄기준, 서지혜, 김예원 등 주연 배우들은 시청률 공약 요청에 "의료 소외계층에게 심장 수술을 위해 기부하겠다"라고 의미있는 약속을 했다.

    이어 27일 1~4부가 연속 방송된 뒤 드라마는 고수, 엄기준, 서지혜, 정보석 등 배우들의 열연과 더불어 몰입도 높은 전개로 큰 호응을 얻었다.

    이에 첫 방송 다음 날인 28일 주인공들과 제작진은 사단법인 라파엘인터내셔널을 통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주연 배우 4인 외에도 출연배우인 박경혜, 루현, 그리고 서지혜의 소속사 문화창고, 최수진, 최창환 작가 그리고 SBS에서 동참의사를 밝혀, 십시일반으로 2000만 원을 모았다.

    기부금이 전달된 의료봉사단체 라파엘인터내셔널은 해외 의료빈민국의 의료 자립화를 지원하고 있는 곳으로, 드라마 '흉부외과'의 자문의사인 김웅한 교수가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리고 김웅한 교수 뿐만 아니라 국내 저명한 의료진이 몽골, 네팔 등에서 심장병 환자들을 무료로 수술하는 등 꾸준히 의료봉사활동을 해오고 있었는데, 이번 뜻깊은 기부로 더욱 힘을 얻게 됐다.

    한 관계자는 "드라마 '흉부외과'를 준비하며 어려운 경제 여건과 의료 환경으로 인해 제대로 치료받지 못하는 이들의 안타까운 사연을 많이 접하게 되었는데, 이들에게 조금이라도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일을 하는 것이 '흉부외과'소재를 드라마로 다루는 배우와 제작진의 도리라는 생각에서 이 같은 결정을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흉부외과'는 '두 개의 목숨 단 하나의 심장', 의사로서의 사명과 개인으로서의 사연이 충돌하는 딜레마 상황에 놓인 절박한 흉부외과 의사들의 이야기이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