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교회서 20대 숨진 채 발견…유서엔 "부목사가 성폭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교회서 20대 숨진 채 발견…유서엔 "부목사가 성폭행"

    뉴스듣기

    경찰, 성폭행 여부 등 파악중

    20대 여성이 다니던 교회 옥상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 이 여성은 유서를 통해 부목사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는 주장을 한 것으로 알려져 경찰이 사실관계 파악에 나섰다.

    24일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서울 서대문구의 한 교회 옥상에서 20대 여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시신 옆 가방에서 발견된 유서엔 "다니던 교회의 당시 목사였던 B씨가 당시 미성년자였던 나를 지속적으로 성폭행해왔다"는 내용이 적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경찰은 해당 유서의 내용을 토대로 성폭행이 실제 있었는 지 여부 등을 파악하려 내사에 착수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고인이 남긴 유서 등을 토대로 범죄 혐의점이 있는지 살피고 있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