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22일 제주 관통 예상

뉴스듣기


사회 일반

    제19호 태풍 솔릭 북상…22일 제주 관통 예상

    뉴스듣기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이 북상 중인 가운데 제주도는 22일 오후부터 태풍 영향권에 들겠다. 특히 제주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태풍 대비가 요구된다.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를 기준으로 태풍 솔릭은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78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4㎞의 속도로 서북서진 중이다.

    현재 태풍 솔릭은 중심기압 960hPa, 최대풍속 시속 140㎞, 강풍반경 360㎞, 강도 강인 중형급 태풍으로 이동 중이다.

    태풍은 21일 오후 3시 일본 가고시마 남쪽 약 35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한 후 22일 오후 3시 서귀포 남쪽 약 170㎞ 부근 해상에 접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제주도를 관통한 뒤 23일 오후 3시 군산 동북동쪽 약 30㎞ 부근 육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22일 오후부터 23일 까지 태풍에 동반된 많은 양의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제주 해안에는 시간당 30㎜ 이상, 산지에는 시간당 50㎜ 이상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또 21일 오후부터 바람이 차차 강해지겠으며 특히 22일에는 태풍의 영향으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면서 항공기와 여객선 운항에 큰 불편이 예상되고 있다.

    이와 함께 21일 밤부터 모레까지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해일에 의한 해수범람 가능성이 있어, 해안가 안전사고와 저지대 침수 등에 유의해야 한다.

    한편 제19호 태풍 솔릭은 미크로네시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전설 속의 족장을 의미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