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영동

    삼척시,관광홍보에 4차산업 'VR' 접목

    뉴스듣기

    강원 삼척시.
    강원 삼척시가 보다 효율적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4차 산업인 가상현실체험(VR)을 관광홍보에 접목한다.

    일반적으로 VR은 게임분야에서 상업적으로 활성화 되고 있지만 지방자치단체에서 VR를 이용한 관광분야 홍보는 신선한 시도로 평가되고 있다.

    삼척시는 지역 대표관광지인 대금굴, 해상케이블카, 해양레일바이크 등 3개소를 대상으로 VR 컨텐츠를 시범제작할 예정이다.

    제작형태는 실사형 가상현실 체험 콘텐츠, 유튜브·페이스북 등에서 활용가능한 영상, HMD(Head Mounted Disply)에서 구현가능한 영상으로 향후 홈페이지와 홍보부스 등에서 다양하게 이용할 계획이다.

    시는 VR 컨텐츠 촬영을 마무리 한 뒤 빠르면 8월부터 홍보부스에서 '삼척 VR관광'을 본격 선보일 방침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단순 정보전달 위주 홍보영상에서 벗어나 VR 특징을 살려 삼척을 방문하지 못한 잠재적 관광객에게 인지도와 호감도를 상승시키는데 상당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