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인석 "한상규 사건 오해…제2의 피해 없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 일반

    김인석 "한상규 사건 오해…제2의 피해 없길"

    뉴스듣기

    한상규가 구한 여성, 당초 알려진 성폭행 아닌 데이트폭력 피해

    (사진=김인석 SNS 화면 갈무리)
    최근 코미디언 한상규가 폭행 당하던 여성을 구한 일과 관련, 당초 알려진 것과 다른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온 데 대해 동료 김인석이 오해를 바로잡고 나섰다.

    김인석은 31일 자신의 SNS에 올린 글을 통해 "한상규형 사건에 오해가 좀 있었네요"라며 설명을 이어갔다.

    "(한상규는) 지난 25일 새벽 2시경 창원 부근 국도를 지나가던 도중 정차돼 있던 택시 옆으로 한 여성이 남성에게 폭행 당하고 있는 모습을 목격합니다. 상의까지 조금 벗겨져 있던 상황이라 택시기사에 의한 성폭행 사건으로 인지하고 여성분을 안전히 구조하고 경찰에 신고하였습니다."

    그는 "하지만 그 과정에서 택시를 타고 가해자는 도망을 가게 되었고 다행하게도 택시 번호를 기억하고 있어 범인을 검거할 수 있었습니다"라며 "이후의 수사 과정을 세세히 알 수 없었던 상규형은 지금까지 택시기사에 의한 성폭행 사건이라 생각하고 있었고 이런 일이 생겼네요"라고 부연했다.

    앞서 한상규는 이 사건과 관련해 30일 자신의 SNS에 "택시기사가 차를 세워놓고 승객으로 보이는 여성을 성폭행하려는 장면을 목격했다"고 전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사건은 성폭행 미수 사건이 아니라 데이트폭력 사건으로 확인됐다.

    잘못된 사실 관계로 인해 2차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김인석은 "제가 보기엔 충분히 오해할 수 있었던 부분이라 생각하고 정정해 나가고 있다"며 "혹시나 이로 인한 제2의 피해가 없었으면 하는 마음에 상규형과 이야기한 내용들을 여기에 올립니다"라고 전했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