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미국인 절반 이상, 트럼프 대북정책 지지

뉴스듣기


미국/중남미

    미국인 절반 이상, 트럼프 대북정책 지지

    뉴스듣기

    1월 34%에서 3월 42%, 5월 51% 연이어 '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미국인 절반 이상이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 정책을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CBS방송이 여론조사 전문기관 SSRS에 의뢰해 지난 3일부터 6일까지(현지시간) 전국 성인 1101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전화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51%가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 정책을 지지한다고 응답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대북 정책 지지도는 올해 1월 34%, 3월 42%에서 꾸준히 상승세를 타다가 이번 조사에서 50%를 넘어섰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1월 59%, 3월 50%에서 이번에는 39%로 떨어졌다.

    '북한과의 충돌 가능성을 걱정하느냐'는 질문에도 '걱정한다'는 답변이 지난해 72%, 올해 3월 64%에서 이번에는 55%로 크게 떨어졌다.

    반면, '충돌 없이 북한 상황이 해결될 것으로 확신한다'는 응답자는 3월 32%에서 5월 41%로 증가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북미 정상회담이 '현 상황을 개선할 것'이라는 전망도 '악화시킬 것'이라는 전망보다 배나 많았다.

    '상황을 좋게 만들 것'이라는 답변이 38%인 반면 '상황을 악화시킬 것'이라는 답변은 19%에 그쳤고 37%는 '커다란 변화가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