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남과학대전 22일 개막…4차 산업혁명 방향 제시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경남

    경남과학대전 22일 개막…4차 산업혁명 방향 제시

    뉴스듣기

    (사진=경남도 제공)
    경남 최대 규모의 과학문화축제인 '2017 경남과학대전'이 22일 개막해 사흘 동안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이날 열린 개막식에서는 과학기술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재료연구소 정용수 책임연구원과 경상대 김명옥 교수에 대한 경남과학기술 대상 시상도 열렸다.

    부대행사로 열린 경남과학기술포럼에서는 김도연 포항공대 총장(전 교육과학기술부장관)이 '행복한 미래를 위한 과학기술'을 주제로, 과학기술인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경남과학대전은 4차 산업 혁명으로 변화될 미래 과학기술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과학문화축제다.

    과학전시와 체험프로그램, 과학포럼, 과학자초청 특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재료연구소와 전기연구원 등 54개 기관이 참여해 350개 부스가 설치됐다.

    23일에는 기생충학 박사인 서민 교수가 '인간, 몸 속 작은 사회를 들여다 보다'라는 주제로 강연하고, '출동!안전맨 뮤지컬', '사이언스 골든벨'이 열린다.

    24일에는 미래학자 정지훈 교수의 '내 아이가 만날 미래' 강연과 사이언스 버블쇼, 가족과학경연대회가 펼쳐진다.

    신종우 경남도 미래산업국장은 환영사에서 "청소년들에게 아름다운 꿈과 도전 정신을 심어주고, 일반인들에게는 수준 높은 정보를 제공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