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NH농협은행 전북 본부, '태양광 발전 시설 자금 대출' 출시

전북

    NH농협은행 전북 본부, '태양광 발전 시설 자금 대출' 출시

    (사진=자료사진)

     

    농협은행 전북 본부(본부장 최용구)는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와 농촌지역의 소득증대사업 지원을 위한 '태양광 발전 시설 자금 대출'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태양광 발전 시설 자금 대출은 태양광 발전 설치 비용의 최대 80%를 지원해 신재생에너지를 널리 보급하고 전기 판매를 통해 소득을 증대시킬 수 있는 상품으로, 대출 대상자를 농업인에서 개인사업자 및 법인으로 확대 지원하고 있다.

    이 상품을 통한 대출지원은 태양광 발전 사업을 운영하고자 하는 농업인, 개인 사업자 및 법인이 태양광 발전 시설 시공업체와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자기 분담금을 20% 이상 납부한 경우에 가능하다.

    대출기간은 최장 10년, 담보는 본인 소유 부동산(토지, 건물) 및 태양광 발전 시설의 공동담보 또는 신용보증기금의 '태양광 발전 시설 자금 대출' 담보로 효과적인 자금운용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최용구 본부장은 "태양광 발전 시설 자금 대출 지원을 통해 농촌지역의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농협은행 전북 본부는 자금이 필요한 태양광 발전 사업자에게 적기에 충분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협조 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