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주축인구는 50대…유소년 비중 줄고 노년층 급증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 주축인구는 50대…유소년 비중 줄고 노년층 급증

    뉴스듣기

    1990년대엔 20대 인구 비중 최고

    부산에서 인구가 가장 많은 연령대는 50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여성가족개발원이 최근 발간한 '2016 부산여성가족통계연보'에 따르면 2015년 기준 부산지역 50대 여성 인구는 32만 2천여 명, 50대 남성 30만 2천 명으로 50대 인구 비중이 가장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1992년에는 20대 여성이 38만 8천 명, 20대 남성 39만 4천 명으로 20대가 가장 많았으나 20여 년만에 중장년층 도시로 변모한 것이다.

    유소년 인구(14세 이하) 대비 노령 인구(65세 이상)의 비율을 보여주는 노령화지수는 2000년 32.6%에서 2015년 125.4%로 4배나 급증했다.

    특히 여성의 노령화 지수는 2000년 44.3%에서 2015년 147.8%로 늘었다.

    생산가능 연령인구(15~64세)가 부양해야 하는 비생산 연령인구 비율을 보여주는 '총부양비'는 2000년 32.6%에서 2015년 35.3%로 증가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