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檢, 광우병 보도 관련 ''PD수첩 전담팀'' 구성

뉴스듣기


법조

    檢, 광우병 보도 관련 ''PD수첩 전담팀'' 구성

    뉴스듣기

    명예훼손 사건 관련 검사 4명 투입 ''이례적''

     

    검찰이 농림수산식품부가 수사의뢰한 MBC ''PD수첩'' 명예훼손 사건을 담당할 전담팀을 구성했다.

    서울중앙지검은 26일 "임수빈 형사2부장을 팀장으로 하고 형사2부 검사 4명으로 구성되는 전담팀을 만들어 본격수사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검찰은 이어 "PD수첩의 광우병 보도가 사회적으로 큰 반향을 불러일으킨 만큼 실체적 진실을 규명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담팀 구성 배경을 밝혔다.[BestNocut_R]

    검찰은 또 "이번 수사는 위법행위를 찾아내 처벌한다는 것보다 미국산 쇠고기와 광우병과 관련한 진실을 규명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이에 따라 PD수첩의 보도 내용을 면밀히 분석하며 미국산 쇠고기의 검역 과정과 광우병에 대한 기초정보 수집 작업을 벌이고 있다.

    검찰은 이같은 작업을 마친 뒤 농식품부와 PD수첩 제작진 등을 소환 조사해 취재 과정과 관련 보도를 하게 된 경위 등을 파악한다는 계획이다.

    명예훼손 사건에 검사 4명이 투입돼 전담팀이 구성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경우로 검찰이 이번 사건 수사를 매우 중대하게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이에 앞서 농식품부는 지난 20일 PD수첩이 미국 여성 아레사 빈슨의 사인을 인간광우병으로, 주저앉은 소의 동영상을 광우병 소의 동영상으로 왜곡 보도했다고 주장하며 검찰에 명예훼손 혐의로 수사를 의뢰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