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세계일반

    한국 우주인 발사…외신 긴급 보도

    뉴스듣기

    세계 주요 외신들도 한국 최초의 우주인을 태운 소유즈호 발사 소식을 긴급 뉴스로 보도했다.

    독일 dpa 통신은 우주로 날아간 이소연씨가 한국 최초의 우주인으로 역사에 이름을 남겼으며, 이씨가 3만6천명의 경쟁을 뚫고 선발됐다고 전했다.

    AFP 통신도 한국이 세계에서 36번째로 우주인을 배출한 국가가 됐다고 소개하면서, 소유스호에 실린 품목에는 국내 기술진이 개발한 우주김치도 포함됐다고 전했다.

    일본 교도통신은 이씨가 지난 94년과 98년 미국 우주왕복선에 탑승했던 일본 여성 무카이 지아키에 이어 아시아 두 번째 여성 우주인이라고 보도했다.

    로이터 통신은 소유스호가 지난 1961년 세계 최초의 우주인인 유리 가가린이 사용했던 발사대를 떠나 하늘로 올라갔다며 발사 상황을 전했다.

    AP 통신도 이소연씨 등 소유스호에 탑승한 3명의 우주인이 이틀 뒤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도킹할 예정이며, 이들 세 명 모두 첫 우주 여행이라고 소개했습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