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한별 동생 미셀 로벌슨, 하나외환 입단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농구/배구

    김한별 동생 미셀 로벌슨, 하나외환 입단

    뉴스듣기

    ㅇㅇ
    김한별(삼성생명)의 동생 미셀 로벌슨(22 · 177cm)이 한국 무대를 밟는다.

    여자프로농구 부천 하나외환은 6일 "혼혈선수 미셀 로벌슨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미셀 로벌슨은 귀화한 삼성생명 김한별의 동생으로 한국인 어머니와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고, 한국 이름은 김한비를 사용하겠다고 자처했다.

    김한비는 미국 커디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유타주 웨버스테이트대에서 2학년을 마치고 인대애나주립대로 옮겼다. 대만 전지훈련 때 테스트를 거쳐 한국 무대를 밟게 됐다. 포지션은 가드다.

    김한비는 "언제부터 뛸 수 있느냐. 팀에 기여하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의욕을 드러냈다. 하나외환도 "비자만 발급받으면 4~5라운드부터 뛸 예정"이라면서 "힘이 있고, 탄력이 좋다. 김한비의 열정이 동료 선수들에게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서 하나외환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