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홍상수 ''밤과 낮'', 현지 호평불구 베를린영화제 수상 실패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홍상수 ''밤과 낮'', 현지 호평불구 베를린영화제 수상 실패

    • 2008-02-17 10:35
    뉴스듣기

    브라질 ''엘리트 스쿼드(The Elite Squad)'', 최우수 작품상 금곰상 수상

    제58회 베를린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한 홍상수 감독의 ''밤과 낮(봄 제작)''이 현지 언론으로부터 호평을 받았지만 수상에는 아쉽게 실패했다.

    한국영화로는 유일하게 경쟁부문에 이름을 올린 ''밤과 낮은'' 영화제 첫 상영 뒤 관심이 높아지면서 홍상수 감독은 물론 배우 김영호, 박은혜에 대한 인터뷰 요청이 이어지기도 했다.

    ''밤과 낮''은 대마초를 피우고 경찰의 수사망을 피해 파리로 도피한 국선화가 성남(김영호)의 기이한 여행담을 그린 영화. 성남은 파리에서 유학 중인 미술학도 유정(박은혜)과 사랑에 빠져들게 된다는 내용이다.

    베를린영화제에는 지난 94년 장선우 감독의 ''화엄경''이 알프레드 바우어상을, 2004년에는 김기덕 감독의 ''사마리아''가 은곰상을, 지난해에는 박찬욱 감독의 ''싸이보그지만 괜찮아''가 알프레드 바우어상을 수상한 바 있다.

    8일 개막된 제58회 베를린영화제에는 총 400여편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그중 21개 작품이 본선에 진출했다.

    브라질 영화 ''엘리트 스쿼드(The Elite Squad)''가 최우수 작품상인 금곰상을 수상했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