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동국, 성남과 결별…구단 공식 통보 받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이동국, 성남과 결별…구단 공식 통보 받아

    뉴스듣기

    '라이언 킹' 이동국(29)이 결국 성남 유니폼을 벗는다.

    성남 구단 관계자는 31일 "이동국에게 내년 시즌 함께 할 수 없다는 사실을 통보했다"면서 "새로운 감독이 경쟁력 있는 선수단을 구성할 수 있도록 조치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이동국은 지난 7월30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미들즈브러에서 성남으로 유턴한 이동국은 계약기간이 1년 남은 상태에서 새로운 팀을 찾아야 할 처지가 됐다. 이동국은 성남에서 뛴 13경기 동안 2골, 2도움에 그쳤다.

    이동국의 방출은 일찌감치 예견된 일이었다. 지난 1일 성남 지휘봉을 잡은 신태용 감독은 당시 "장래성이 보이지 않는 선수들은 과감히 버리겠다는 것이 내 생각이다. 올 시즌 데이터를 수집한 뒤 이동국이 재활 불가라고 판단되면 버릴 수도 있다"고 말해 대폭 물갈이를 예고한 바 있다.

    현재 이동국은 해외 진출을 모색하고 있다. 이미 러시아 1부리그, 아랍에미리트연합(UAE) 1부리그에서 제안을 받았다. 하지만 이동국 본인이 J-리그 진출을 원하고 있는데다 해외 진출 외에도 K-리그 다른 팀도 알아보고 있는 상황.

    한편 성남은 1월5일 선수들을 소집, 29일까지 전남 광양에서 훈련을 실시하고 2월6일부터 22일까지는 일본 가고시마를 찾아 2009시즌을 대비할 계획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