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석면 방출 위험성 큰 ''방배역'' 일시 폐쇄될 듯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노동

    석면 방출 위험성 큰 ''방배역'' 일시 폐쇄될 듯

    • 2007-05-22 09:50
    뉴스듣기

    응급조치 후 내년 1월부터 본격적인 석면철거 작업

    석면
    노동부가 서울 지하철 2호선 방배역에 대한 일시 폐쇄 방침을 밝혔다.

    노동부의 이같은 방침은 지난달 방배역에 대한 석면 함유 실태를 조사한 결과, 승강장의 일부 천정부분에서 석면 방출 가능성이 확인됐기 때문이다.

    낡은 시설에 누수현상까지 겹쳐 천정 마감재 등에 들어있던 석면이 공기 중으로 방출될 위험성이 높다는 게 노동부 판단이다.

    석면은 대표적 발암물질로, 장시간 노출시 폐암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방출 가능성까지 제기되진 않았지만 근로자가 출입하는 기계실과 매표실 등의 천장재와 바닥재 등에서도 부분적으로 석면이 검출된 것도 폐쇄방침 결정의 한 이유가 됐다.

    하지만 노동부는 현재 방배역의 공기중 석면농도는 관리기준인 공기 1씨씨당 0.01개 수준을 초과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당장 위험한 상황은 아니라는 판단이다.

    노동부는 이에 따라 부분보수 등 응급조치를 먼저 취하고, 주민공청회의 최종판단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역사를 폐쇄한 뒤 본격적인 석면철거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노동부는 현재 냉방화 공사가 진행 중인 신설동역에 대해서도 올 하반기부터 전동차가 운행하지 않는 새벽 시간대에 천정 부위 등의 석면을 해체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