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환승할인 안되는 용인경전철 환승통로 오늘 개통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환승할인 안되는 용인경전철 환승통로 오늘 개통

    뉴스듣기

    수도권 대중교통 통합요금제 적용 협상 '난항'

    (자료사진)
    용인경전철과 분당선 기흥역을 잇는 환승통로가 9일 개통됐으나 수도권 대중교통 통합요금제가 미적용돼 하루 9,000여 명에 불과한 이용률이 증가할 수 있을지 미지수다.

    용인시에 따르면 37억 원을 들여 분당선 기흥역 지하 2층 대합실과 용인경전철 기흥역 지상 2층 대합실을 연결하는 환승통로를 완공했다.

    환승통로(길이 55m, 폭 8m)는 노약자, 장애인 등의 이동을 돕는 경사형 엘리베이터와 에스컬레이터, 환승할인 시스템 등이 설치돼 있다.

    하지만 서울시, 코레일 등과 운임수입 배분 문제를 해결하지 못해 환승통로를 개통하고도 수도권 대중교통 통합요금제 환승할인은 적용하지 못하고 있다.

    이로 인해 용인경전철의 이용객은 당분간 크게 증가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용인시는 이와 관련해 서울시 등에게 용인경전철도 수도권 대중교통 통합요금제의 기존 환승할인 분담률을 적용해 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서울시 등은 그러나 용인 경전철의 건설비 및 운임 비용이 기존 전철 노선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만큼 손실금 분담 비율을 높여야 한다는 입장이다.

    용인시 관계자는 "서울시 등과 입장차를 좁히지 못해 지난해 12월 20일 국토교통부에 중재를 요청했다"며 "환승할인 적용이 용인 경전철 이용률 증가의 핵심 요소인 만큼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