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수능 끝낸 수험생 '화장품·의류' 선호

뉴스듣기


생활경제

    수능 끝낸 수험생 '화장품·의류' 선호

    뉴스듣기

     

    대입수학능력시험을 끝낸 수험생들이 선호하는 쇼핑 품목은 화장품과 의류인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지역 롯데백화점이 11일 고객관리시스템(CRM)을 통해 분석한 결과, 지난해 수능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은 화장품(8.5%)을 가장 많이 구입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글로벌 SPA(제조·유통 일괄화 의류) 상품군(7.4%), 아웃도어(7%), 핸드백(5.2%) 등의 순이었다.

    수험생들이 외모뿐만 아니라 패션에도 적극적으로 나서는 시기여서 자연스럽게 화장품과 의류에 관심이 쏠린 것으로 보인다.

    여학생은 화장품(9.8%)과 SPA 상품군(7.2%), 남학생은 SPA 상품군(8.3%)과 스트리트 의류(8%) 구입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부산지역 롯데백화점은 수능 후 새 출발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을 위해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광복점은 11일부터 17일까지 글로벌 SPA 브랜드인 미쏘와 도크, 에이치커넥트 등 총 8개 브랜드의 패딩, 야상점퍼 등 가을/겨울 이월상품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부산본점은 12일부터 14일까지 어스엔뎀, 에드호크 등 8개 스트리트 브랜드 및 폴햄, TBJ 등 12개 이지캐주얼 브랜드의 코트, 재킷, 패딩 등 이월상품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동래점은 12일부터 19일까지 테이트, 엔듀, 흄 등 스트리트 브랜드 인기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고, 센텀시티점은 13일부터 17일까지 글로벌 SPA 브랜드인 파파야의 패딩, 재킷 등 이월상품을 최대 40%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광복점 우광종 여성팀장은 "수능 이후 저렴한 가격대의 영패션 매출이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수능 연령층이 선호하는 브랜드를 중심으로 대형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