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법조

    전직 주한 대사 아들 대마초 혐의 기소

    이기사 어땠어요?

    최고 최고

    놀람 놀람

    황당 황당

    통쾌 통쾌

    슬픔 슬픔

    분노 분노

    페이스북 0

    트위터 0

    혼자 한국에 남아 이태원서 클럽운영

    서울중앙지검 강력부(김희준 부장)는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전 주한 이스라엘 대사의 아들 A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BestNocut_R]

    A씨는 지난달 28일 새벽 1시쯤 자신이 운영하는 용산구 이태원의 클럽 근처에서 한 외국인으로부터 담배 모양의 대마초 0.5그램을 받아 한 차례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붙잡혔으며 수사 과정에서 범행을 자백한 것으로 전했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아버지의 임기가 끝난 뒤 혼자 한국에 남아 학교에 다니며 클럽을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멀티미디어 채널

    노컷V
    노컷TV
    세바시,15분

    오늘의 뉴스박스


    섹션별 뉴스 및 광고

    인기 키워드뉴스

    오늘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연예
    스포츠
    더보기

    en

    연예
    스포츠

    핫이슈

    테마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이벤트



    기사담기

    뉴스진을 발행하기 위해 해당기사를 뉴스진 기사 보관함에 추가합니다.

    • 기사 링크
    • 기사 제목
    • 이미지

      이미지가 없습니다.

    기사 담기 담기 취소 닫기

    기사담기

    기사가 등록되었습니다. 지금 내 기사 보관함으로 가서 확인하시겠습니까?

    확인 취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