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부산

    오륙도 등대 ''갈매기 조형물'' 당선작 공개

    555
    부산해양항만청이 오륙도 등대에 설치할 부산을 상징하는 갈매기 조형물에 대한 현상공모를 실시한 결과 모두 21편의 응모 작품 가운데 정상훈 씨가 출품한 ''부산의 미래를 비춘다''를 당선작으로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정 씨의 작품은 오륙도와 갈매기를 경사 육면체에 부조형태의 갈매기로 표현한 것으로, 오륙도의 지형적 특성과 부산의 내재된 힘, 그리고 부산의 개방성과 진취적 사고를 역동적으로 잘 나타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부산해양항만청은 또 정 씨의 작품을 올해 안에 오륙도 등대에 설치될 예정이며, 이밖에도 조각가 정동명의 ''갈매기의 정령''을 우수상으로, 조각가 문병탁의 ''비상(飛上)''을 가작으로 선정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