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스포츠 야구

    아마 야구대회에 프로심판도 출장 가능

    이기사 어땠어요?

    최고 최고

    놀람 놀람

    황당 황당

    통쾌 통쾌

    슬픔 슬픔

    분노 분노

    페이스북 0

    트위터 0

    밴드 0

    KBA-KBO, 심판 교류 협정서 체결...심판학교 공동 운영 등도 합의

    앞으로 아마추어 야구대회에 한국야구위원회(KBO) 소속의 프로심판위원들도 출장이 가능해진다.

    대한야구협회(KBA) 강승규 회장과 한국야구위원회(KBO) 유영구 총재는 11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심판교류 협정서''를 체결했다.

    양 기구는 우선 소속 심판위원들의 교류 증진을 위해 KBA가 요청할 경우 아마추어대회에 KBO 소속의 프로심판위원 출장이 가능하도록 했다.

    많이 본 기사



    이 협정에 따라 목동야구장에서 열리고 있는 ''제3회 KBO총재기 전국대학야구대회'' 4강전(12일)과 결승전(13일)에 KBA가 주최하는 전국대회 최초로 프로심판위원이 참가한다.

    [BestNocut_R]양 기구는 또 우수 심판위원 양성을 위한 심판학교를 공동 운영하고, 프로심판위원 선발시 KBA에서 1년 이상 활동한 경력자를 대상으로 선발하기로 했다.

    앞서 양 기구는 심판 교류의 일환으로 지난해 제1기 야구심판학교를 운영해 수료자 중 10명을 올해 KBA 심판위원으로 위촉했고, 지난 3월에는 이용혁 심판위원을 KBO 프로심판위원으로 선발하기도 했다.

    KBA 관계자는 "이번 협정에 따라 협회는 심판위원의 기량 향상과 공명정대한 판정으로 야구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멀티미디어 채널

    노컷V
    노컷TV
    세바시,15분

    오늘의 뉴스박스


    섹션별 뉴스 및 광고

    인기 키워드뉴스

    오늘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연예
    스포츠
    더보기

    en

    연예
    스포츠

    핫이슈

    더보기

    테마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이벤트



    기사담기

    뉴스진을 발행하기 위해 해당기사를 뉴스진 기사 보관함에 추가합니다.

    • 기사 링크
    • 기사 제목
    • 이미지

      이미지가 없습니다.

    기사 담기 담기 취소 닫기

    기사담기

    기사가 등록되었습니다. 지금 내 기사 보관함으로 가서 확인하시겠습니까?

    확인 취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