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스포츠 야구

    두산, 외국인 투수 좌완 후안 세데뇨 영입

    이기사 어땠어요?

    최고 최고

    놀람 놀람

    황당 황당

    통쾌 통쾌

    슬픔 슬픔

    분노 분노

    페이스북 0

    트위터 0

    밴드 0

    두산 베어스는 지난해 미국프로야구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산하 에리에 시울브스팀 (AA)에서 활약한 도미니카 공화국 출신의 좌완 투수 후안 세데뇨(26)를 영입한다고 26일 밝혔다.

    후안 세데뇨의 연봉은 계약금 2만달러, 연봉 13만 달러 등 총액 15만 달러 규모다.

    두산은 좌완 투수 보강을 위해 방출된 맷 랜들의 대체 외국인 선수로 좌완 세데뇨를 영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2002년 미국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를 통해 프로에 데뷔한 세데뇨는 이후 캔자스시티 로열스, LA 다저스 마이너리그 팀을 거쳐 2008년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산하의 더블A팀인 에리에 시울브스에서 활동했다.

    성적은 총 28경기에 출장, 3승 2패 방어율 4.64를 기록했으며, 마이너리그 통산은 26승 45패 방어율 4.79를 마크하고 있다.

    관련기사



    신장 185cm에 몸무게 88kg의 체격 조건을 갖춘 세데뇨는 최고 구속 147km에 이르는 빠른 볼과 낙차 큰 커브가 주무기이다.

    세데뇨는 지난 25일 입국, 팀 지정병원에서 메디컬 테스트를 받았으며 취업비자를 취득한 후 경기에 출장할 예정이다.

    멀티미디어 채널

    노컷V
    노컷TV
    세바시,15분

    오늘의 뉴스박스


    섹션별 뉴스 및 광고

    인기 키워드뉴스

    오늘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연예
    스포츠
    더보기

    en

    연예
    스포츠

    핫이슈

    테마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이벤트



    기사담기

    뉴스진을 발행하기 위해 해당기사를 뉴스진 기사 보관함에 추가합니다.

    • 기사 링크
    • 기사 제목
    • 이미지

      이미지가 없습니다.

    기사 담기 담기 취소 닫기

    기사담기

    기사가 등록되었습니다. 지금 내 기사 보관함으로 가서 확인하시겠습니까?

    확인 취소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