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트와이스, '올해 제일 잘한 일' MV 티저 공개…9인 9색 매력 눈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트와이스, '올해 제일 잘한 일' MV 티저 공개…9인 9색 매력 눈길

    뉴스듣기

    (사진=트와이스 '올해 제일 잘한 일' 티저 영상 화면 캡처)
    트와이스(TWICE)가 신곡 '올해 제일 잘한 일' 뮤직비디오 티저에서 9인 9색 보석 같은 매력을 발산했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9일 0시 JYP와 트와이스의 SNS 채널에 세 번째 스페셜 앨범 'The year of "YES"'의 타이틀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의 MV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8일 설원 위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트와이스의 모습을 담은 영상에 이은 또 다른 MV 티저이다.

    이번에는 '올해 제일 잘한 일'의 음원 일부와 아홉 멤버들의 반짝이는 매력을 표현해 보는 이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트와이스는 정면을 응시하고 아련하면서도 초롱초롱한 눈빛을 발산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또 포근한 겨울 느낌을 돋우는 사운드와 "The best thing I ever did December 1년의 끝을 너와 I remember"라는 신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의 가사 일부를 선보여 완곡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했다.

    한편 앨범 'The year of "YES"'를 끝으로 2018년의 대미를 장식한다.

    신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은 트와이스가 처음으로 도전하는 강한 그루브의 R&B 장르이다.

    가사에는 '12월이 되어 한 해를 돌아보며 떠올려보니 가장 소중한 기억은 사랑하는 사람을 만난 것'이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특히 '올해 제일 잘한 일'은 JYP수장 박진영이 '빈칸 채우기'라는 새로운 작곡 방법을 통해 탄생시킨 곡으로 알려져 궁금증과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박진영이 '빈칸 채우기' 방법으로 하나의 곡을 완성시킨 것은 이번이 최초. 박진영은 후렴을 작사, 작곡한 후 나머지 부분은 반주만 있는 상태로 동료 작곡가들에게 공유해 빈칸을 채우도록 했다.

    이는 박진영이 동료 작곡가들과의 협업으로 더욱 다양한 음악적 색깔을 내기 위한 시도로 '올해 제일 잘한 일'의 후렴은 박진영, 벌스나 브릿지 등은 가수 박지민을 포함한 6명의 작곡가가 함께 작업해 곡을 완성했다.

    한편, 트와이스의 스페셜 앨범 'The year of "YES"'와 타이틀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은 12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