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내일도 한파·강풍…충남·전라·제주 '많은 눈'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날씨/환경

    내일도 한파·강풍…충남·전라·제주 '많은 눈'

    뉴스듣기

    토요일인 8일도 전국에 한파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주말 내내 한파가 예상된다"면서 "바람이 강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지겠다"고 내다봤다.

    건강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하고, 농·축산물이나 수도관에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6도~영하 2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5도~영상 4도로 예상됐다. 서울은 최저 영하 12도, 최고 영하 3도겠다.

    충청남도와 전라도, 제주도 등에는 주말 동안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8일까지 충남 서해안과 전라 서해안, 제주도 산지, 울릉도·독도에는 2~7㎝의 적설량이 예상됐다.

    충남 내륙·전라 내륙·서해5도에는 1~5㎝, 산지를 제외한 제주도와 충북에는 1㎝의 적설량이 예보됐다.

    눈이 내리는 지역에는 이따금 빗방울도 떨어지겠다.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관리에 신경을 써야 하고,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경북 일부 지역에는 건조특보가 발효될 정도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다. 그 밖의 내륙 지방도 차차 건조해지겠다.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해안과 해상에 바람이 매우 강해 바다의 물결이 높게 일겠다. 항해나 조업을 할 경우 최신 기상정보에 유념할 필요가 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3.5m, 서해 앞바다에서 1.0~3.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 2.0~6.0m, 서해 2.0~4.0m, 남해 1.0~4.0m 수준이겠다.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으므로,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밀물 때 침수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