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덕수궁 돌담길 오늘부터 전구간 개방…막힘없이 걸으세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덕수궁 돌담길 오늘부터 전구간 개방…막힘없이 걸으세요

    뉴스듣기

    사진=서울시 제공
    영국대사관에 막혀있던 서울 덕수궁 돌담길 1.1㎞ 구간이 7일부터 모두 연결된다.

    서울시는 덕수궁 돌담길 미개방 구간 일부(대사관 직원 숙소 앞~영국대사관 후문, 100m)를 지난해 8월 개방한 데 이어 나머지 70m 구간(영국대사관 후문~정문)도 이날부터 정식 개방한다.

    이에 따라 덕수궁 대한문∼덕수궁길∼미국대사관저∼영국대사관 후문∼영국대사관 정문∼세종대로 등의 돌담길 경로가 모두 이어진다. 이전처럼 돌담길 끝자락 영국대사관 앞에서 다시 되돌아 나올 필요가 없다.

    서울시가 단절됐던 덕수궁 돌담길을 시민 품으로 되돌려주기 위해 2014년 영국대사관와 협의를 시작한 후 지난 4년여에 걸쳐 영국대사관, 문화재청과 협력해 이뤄낸 결실이다.

    덕수궁 돌담길 1.1㎞ 중 170m는 영국대사관의 점유로 1959년부터 일반인의 통행이 제한돼왔다. 이날 연결되는 70m는 영국이 1883년 매입한 부지로 영국대사관 후문부터 정문까지 이어지는 구간이다.

    덕수궁 담장 안쪽 보행로는 야간 덕수궁 건물 안전 등을 고려해 궁 관람 시간인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만 개방한다. 매주 월요일은 덕수궁 휴무 때문에 개방되지 않는다.

    문화재청은 개방 이후 수시로 모니터링을 하면서 관리인원 배치, 운영시간 등도 검토할 계획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돌담길 주변 대한성공회 뒷마당에서 정재숙 문화재청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영국대사,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등과 함께 연결 기념행사를 한다. 테이프커팅 이후엔 돌담길도 함께 산책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