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원주 화학 공장 폭발로 베트남 근로자 2명 사망 …화재는 없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강원

    원주 화학 공장 폭발로 베트남 근로자 2명 사망 …화재는 없어

    뉴스듣기

    부식 방지 본드 바르던 중 갑작스러운 폭발

    10일 오전 9시 46분께 강원 원주시 문막읍 소재의 저장탱크 제조, 불소수지 공장에서 발생한 폭발로 베트남 출신 30대 외국인 근로자 2명이 숨졌다.

    또 함께 현장에 있던 30, 20대 베트남 근로자 2명은 화상, 골절상 등의 중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화학제품을 보관하는 탱크의 부식 방지 본드를 바르던 중 갑작스러운 폭발이 일어나 변은 당했다.

    이 폭발로 공장에서 검은 연기가 다량 발생했으나 폭발로 인한 화재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사고 발생 1시간여 만에 연기를 모두 빼냈다.

    경찰은 사고 목격자, 공장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탱크 정밀 감정을 의뢰해 사고 원인을 밝힐 방침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