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농작업 사고, 농업인 안전보험으로 대비하세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농작업 사고, 농업인 안전보험으로 대비하세요

    뉴스듣기

    전남도, 가입 권장··가입 보험료의 70% 지원해 연간 2만 9천 원으로 가능

    영농철 안전사고 사전 예방 위한 농기계 점검 (사진=강진 군청 제공)

    전라남도가 고령화 등으로 농업인의 안전재해 위험이 늘고 있어 아직 안전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농가는 '농업인 안전보험' 가입을 서둘러 달라고 권장하고 나섰다.

    14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농기계 등 농작업 안전사고는 가을철 수확기에 집중되고 있어 10월 중 보험 가입이 꼭 필요하다.

    농업인 안전보험은 농작업 중 발생하는 농업인의 신체 상해 등을 보상해 안정적 농업 경영활동을 보장하는 정책보험이다.

    가입 자격은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만 15세부터 87세까지 농업인이다.

    가까운 농협에서 연중 가입할 수 있다.


    보험료는 국비와 도비 등 지방비에서 70%를 지원해 실제 가입 농가는 산출 보험료의 30%만 부담하면 된다.

    예를 들어 농업인이 기본형인 '일반 1형' 보험에 가입할 경우 1인당 보험료는 9만 6천 원이다.

    이 가운데 70%인 6만 7천200원을 지원하므로, 가입 농가는 나머지 30%인 2만 8천800원만 내면 된다.

    보장 기간은 1년이다.

    농작업 중 발생하는 사고 시 보장은 사고 유형에 따라 다르나 상해와 질병 시 입원비와 수술비, 간병비 등을 지급하고 사망 시 유족 급여금 5천 500만 원과 장례비 등이 지급된다.

    전남에서는 농업인 안전보험에 10만 5천여 명이 가입했다.

    이런 가운데 3천 182건의 사고가 발생해 44억 원의 보험금이 지급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