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LG, 1차 대졸 신인 이정용과 2억 원에 계약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LG, 1차 대졸 신인 이정용과 2억 원에 계약

    뉴스듣기

    LG와 2억 원에 계약한 1차 지명 대졸 신인 이정용.(사진=LG)
    프로야구 LG가 내년 신인들의 입단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LG는 12일 "2019년 신인 선수 11명 전원과 지난 10일 입단 계약에 이어 12일 메디컬 체크까지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내년 프로 무대에서 뛸 일만 남았다.

    1차 지명을 받은 우완 이정용(동아대)은 계약금 2억 원에 도장을 찍었다. LG는 "이정용은 안정된 투구폼에 힘있는 공을 던지고 다양한 변화구 구사 능력이 뛰어난 즉시 전력감인 선수"라고 평가했다.

    이정용은 키 186cm, 체중 85kg으로 최고 시속 151km의 속구를 던진다. 10개 구단 1차 지명 선수 중 유일한 대졸 신인이었다.

    LG는 또 2차 1순위 지명의 이상영(부산고/투수)과 1억5000만 원, 2순위 정우영(서울고/투수)과 1억 원에 사인했다. 이들의 연봉은 모두 2700만 원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